작은 이야기 / 179 페이지
휴대폰 1   [2] 2014-04-27 박시원
바다소랭킹 1   [2] 2014-04-27 박시원
바다소어워드 & 바다소랭킹   [8] 2014-04-26 박형종
현장   [2] 2014-04-18 박시원
세월호 2   [4] 2014-04-18 박시원
1466 [171][172][173][174][175][176][177][178]179[180] ... [294]  
프롬프트

프롬프트라는 재미난 프로그램을 만들었다. 더 이상 프로그램은 만들지 않으려고 했었다. 거기에 쓸 시간이 아깝기도 했고, 더 만들 프로그램이 없어 보이기도 했다. 그런데 그 동안은 필요에 의해 프로그램을 만들었었는데, 이제는 재미를 위해 프로그램을 위한 프로그램을 한 번 만들어보자는 생각이 들었다. 정작 만드는데 몇 시간 걸리지는 않았는데, 밤에 너무 졸려서 30분만 만들다가 자러 가고, 그 다음날에도 마찬가지로 졸면서 30분 정도만 프로그램을 만들다보니 여러 날 걸렸다.

프롬프트가 재미난 점은 방문객에게는 방명록을 쓸 수 있는 도구를 제공하면서 동시에 나에게는 개인적인 업무 공간이 된다는 것이다.

프롬프트의 특징은 로그인을 하지 않고도 나에게는 로그인 한 것에 버금가는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다. 특히 스마트폰으로 글을 쓰거나 자료를 올리거나 할 때 로그인을 할 필요가 없어서 편하다. 가령 이 글도 프롬프트를 사용하여 로그인 하지 않고 쓴 것이다. 하이퍼링크 기능이 있는 방명록, 분류 코드가 있는 메모, 날짜를 지정할 수 있는 일정, 옵션을 갖는 포스트잇, 사진을 첨부할 수 있는 작은글쓰기, 사진이나 파일을 첨부할 수 있는 스토리보드 등을 모두 프롬프트에서 작성할 수 있다.

프롬프트는 자료의 홍수 속에서 살고 있는 현 시대에 구조적으로 자료를 생성하고 보관할 수 있어서 나에게 훌륭한 도구가 될 것 같다.
박형종   2013-11-13 (수) 20:29  


다음 글 가을 운동장박형종

이전 글 가을비박형종
 
구독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