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종 696   정연우 2   박시원 68


박형종
꿈속도 2480  
꿈통장 27818000  
  가입 2007-12-23   49
  꿈 6  
  메모 8672
  일정 4 2
  짧은 저녁 산책   18
  메모 계산   19


정연우
꿈속도 108 record !  
꿈통장 65000  
  가입 2018-02-02   1
  꿈 1
  메모 2


박시원
꿈속도 260  
꿈통장 3750000  
  가입 2010-12-15   24
  꿈 3  
  메모 266
  일정 2
  알림 1

  박형종 민성연 박시훈
 
             
바다소? 프로그램소개 이야기 명언 북마크 좋아요 more
이야기 목록 | 이야기 쓰기 | | FAQ | 바다소 안내 | 꿈을 이루는 곳 | 답글
박형종 (760)박시훈 (82)박시원 (76)이순정 (12)강승우 (7)김주영 (6)우재현 (5)양혜원 (5)김지수 (3)윤가람 (2)조선우 (2)박준성 (2)정동현 (2)김하경 (2)조연수 (1)최효재 (1)
작은 이야기 (1012)   | 글쓰기
> 현장 [2] 여행 2014-04-18 박시원 2088
> 세월호 [4] 슬픈일 2014-04-18 박시원 3939
> 시원이의 나눗셈 [2] 일상 2014-04-08 박형종 4728
> 카메라와 사진 일상 2014-03-29 박형종 4179
> 스마트폰으로 바다소에 메모 쓰기 바다소 2014-03-26 박형종 3252
[81][82][83][84][85][86][87]88[89][90] ... [203]  

세월호


우리국민모두가 슬퍼한다.
왜,세월호때문에 특히 고등학생2학년 언니,오빠들.수련회로 제주도를 가다 사고가 나서 탁구팀도 우승을 차지했지만 끝내울음을 터친다.
우승트로피를 선,후배와 친구들에게 안겨줄려고 집중을 했던 것 이다.
나는선장과승무원이 먼저탈출 했다는게 짜증난다.
왜부선장이 먼저냐고 부선장을 생각하면 죽이고 싶다.그리고 선장은 휴가를 내고,부선장이 운전을 한 것 이다. 추천받은길은 사고가 날수가 없는 곳이지만 삥돌아가기때문에 30분늦게도착이고,직진을 하면 사고가 날 수 가 있는 가능성이있다.
30분 절약 할려고 28명이나 죽고,223명정도가 실종됬다.
나는 부선장이싫다.
박시원 2014-04-18 (금) 17:05 글 793   답글 프린트 2   ▷3939 폴더 슬픈일[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