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박형종 307   박시훈 23   박성민 34


박형종
꿈속도 1817  
포인트 31559 1  
가입 2007-12-23   55
5  
메모 9459
일정 10
(공지) 제1회 바다소 시..   21
시간 1512시간 44   17


박시훈
꿈속도 165  
포인트 4641 1  
가입 2010-12-15   39
7
메모 236
시간 176시간 6   3시간 12


박성민
꿈속도 88 record !  
포인트 65  
가입 2017-12-20
2
메모 8
일정 1
시간 144시간 59

  박시훈 박성민 우재현
 
바다소? 사용법매뉴얼 이야기 명언 북마크 좋아요 more
박형종 (814)박시훈 (82)박시원 (76)이순정 (12)강승우 (7)김주영 (6)우재현 (5)양혜원 (5)김지수 (3)윤가람 (2)조선우 (2)박준성 (2)정동현 (2)김하경 (2)조연수 (1)최효재 (1)
작은 이야기 (1066) | 쓰기
> 세월호 [4] 슬픈일 2014-04-18 박시원 4248
> 시원이의 나눗셈 [2] 일상 2014-04-08 박형종 5081
> 카메라와 사진 일상 2014-03-29 박형종 4469
> 스마트폰으로 바다소에 메모 쓰기 바다소 2014-03-26 박형종 3548
> 남겨진 기록 일상 2014-03-16 박형종 4860
[91][92][93][94][95][96][97][98]99[100] ... [214]  

세월호


우리국민모두가 슬퍼한다.
왜,세월호때문에 특히 고등학생2학년 언니,오빠들.수련회로 제주도를 가다 사고가 나서 탁구팀도 우승을 차지했지만 끝내울음을 터친다.
우승트로피를 선,후배와 친구들에게 안겨줄려고 집중을 했던 것 이다.
나는선장과승무원이 먼저탈출 했다는게 짜증난다.
왜부선장이 먼저냐고 부선장을 생각하면 죽이고 싶다.그리고 선장은 휴가를 내고,부선장이 운전을 한 것 이다. 추천받은길은 사고가 날수가 없는 곳이지만 삥돌아가기때문에 30분늦게도착이고,직진을 하면 사고가 날 수 가 있는 가능성이있다.
30분 절약 할려고 28명이나 죽고,223명정도가 실종됬다.
나는 부선장이싫다.
박시원 2014-04-18 (금) 17:05 글 793   답글 프린트 2   ▷4248 폴더 슬픈일[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