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종
2817 1
4378642 1
가입 2007-12-23   71
5
메모 13121   27
공부 220   3
할것 1   50%
알림 1
라인의 법칙   1   8
연대기 화면   1   20
5시간 53

 
바다소? 이야기 사이언스 명언 좋아요 메뉴
박형종 (922)박시훈 (82)박시원 (76)이순정 (12)황동욱 (8)강승우 (7)김주영 (6)우재현 (5)양혜원 (5)김지수 (3)윤가람 (2)조선우 (2)박준성 (2)정동현 (2)김하경 (2)조연수 (1)
작은 이야기 (1182) | 쓰기
> 하루 체크리스트 바다소 2014-11-27 박형종 3814
> [2] 2014-11-25 박시원 2895
> 우리오빠 [2] 2014-11-24 박시원 3274
> 아침 10분의 기적 [6] 건강 2014-11-23 박형종 6246
> 크리스마스 [4] 2014-11-23 박시원 3272
[91][92][93][94][95][96][97][98][99]100 ... [237]  

아침 10분의 기적


작년 9월에 집에서 운동한다고 벤치도 사고, 역기세트와 아령도 샀는데, 몇 번 하고 1년째 놀고 있다. 올 2월인가 서재 방문에 철봉을 설치하고 철봉을 하다가 갑자기 오른쪽 어깨에 통증을 느끼고 바닥에 뒹굴고 나서 열 달 동안 어깨통증에 시달리고 있다. 정형외과에서 엑스레이도 찍고 물리치료도 받았는데 한쪽으로 팔을 움직이는 것이 조금 나아지면 다른 쪽으로 움직이는 것에 통증을 느끼는 상황이었다. 잘 때도 팔과 어깨에 통증을 느끼곤 했다. 혹시 근육이라도 찢어진 것인지, 수술을 해야 하는 것은 아닌가 걱정이었다.

그런데 어제오늘 가만히 내 습관을 살펴보니 평소 오른쪽 어깨에 부담을 많이 주고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컴퓨터를 할 때 마우스를 오른손으로 쥐거나 손으로 책상을 누르면서 자신도 모르게 힘을 어깨까지 전달하고 있었다. 그러다보니 정형외과 의사선생님 말씀대로 어깨근육이 어깨뼈를 세게 붙잡고 있는 것이 굳어진 모양이다. 마치 이를 꽉 무는 습관이 있는 사람들이 치통을 겪는 것과 비슷한 것이다.

오늘은 낮잠을 자고 일어났는데 어깨가 훨씬 나아진 느낌이었다. 어제부터 아침에 일어나면 침대에 누운 채로 어깨를 풀어주는 스트레칭을 한다. 그리고 오늘 오후부터 마우스를 왼손으로 옮겨 놓았다. 왼손으로 마우스를 할 때 오른손은 허공을 향해 부드럽게 움직이며 스트레칭을 한다. 타이핑을 할 때 팔을 자판 위에 올려놓으면 어깨에도 힘이 들어가는데, 타이핑을 하지 않을 때는 손을 무릎에 내려놓으면 자연스레 힘도 빠진다. 그리고 베란다 의자에 깔던 방석을 서재로 가져다 놓고 거기에 앉아서 두 손을 자유롭게 움직이며 상체 스트레칭을 한다. 서서 아령을 들고 할 때보다 부드럽게 여러 각도로 손을 움직일 수 있고, 덜 피곤해서 더 오래 할 수 있다. 아무튼 틈틈이 자주 스트레칭을 해주는 것이 좋다. 지금 책상에 앉아서 글을 쓰는 동안에도 잠시 생각하는 틈에 오른손을 여러 차례 흔들어 주었다. 아직 특정한 각도에서는 통증을 느끼지만 그래도 며칠 전보다는 많이 좋아진 것 같다.

오늘은 점심 먹고 잠시 머리를 깎으러 미용실에 간 것을 빼고는 하루 종일 집에 있으면서 바다소의 작은이야기 답글 프로그램을 손보고, 낮잠 자고, 저녁 먹고 아이들과 텔레비전 보고, "하루 10분의 기적"이란 책을 마저 읽었다. 그 책의 후반부는 10분 운동, 10분 명상, 10분 휴식의 효율성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10분의 여유는 정말 필요하다. 그런데 바쁘게 사는 사람들은 그 10분을 내지 못한다. 이를테면 잠에서 깨어나서 바로 책상 앞에 앉고, 노트북을 켜고 인터넷을 하기 시작하고 그러다보면 시간이 훌쩍 지나가는 식이다.

습관을 바꿀 필요가 있다. 잠에서 깨어나면 누운 채로 가볍게 팔을 풀어준 다음, 자리에 앉아서 상체 스트레칭을 하고, 일어나서 전신 스트레칭을 한다. 아침에 이렇게 10분 정도 스트레칭에 시간을 들이는 것이 좋을 것 같다. 그리고 다시 잠자리에 들기까지 중간중간 단 일 분만이라도 시간을 내서 그 자세 그대로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다. 의자에 앉아서는 팔과 목, 일어서서는 전신 스트레칭을 하는 식이다. 비단 건강뿐만이 아니라 생각의 효율도 나아질 것이다.

"하루 10분의 기적"이란 책 제목을 나는 다음과 같이 바꾸어 말하고 싶다.

"아침 10분의 기적". 처음 깨어났을 때의 10분이 가장 중요하다. 그 때 몸을 잘 풀어야 한다. 그 때 긍정적으로 마음을 다스려야 한다. 그것이 하루를 활기차게 만들고, 인생 전체에 좋은 영향을 미친다. 아침 10분은 하루의 144분의 1이다. 즉 0.7%에 불과하다. 만약 누군가가 아침에 100만 원을 투자하면 하루 끝날무렵에 1억4천4백만 원을 준다고 하면 너도나도 그렇게 하겠다고 아우성일 것이다. 그런데 우리는 매일같이 그런 거래를 할 기회를 날려버리고 있다.

더 건강이 망가지기 전에, 더 늦기 전에 이런 깨달음을 얻은 것이 감사하다. 내일부터는 깨어난 후 아침 10분을 더욱 소중하게 잘 챙길 작정이다.
박형종 2014-11-23 (일) 21:37 글 952   답글 프린트 1   ▷6246 폴더 건강[13]
박시원   10분에 할 수 있는 게 많네요. 2014-11-24 16:27  답글
박형종   집중해서 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입니다. 2014-11-24 19:39  답글
박시원   알겠습니다. 2014-11-25 17:29  답글
박준성   저도 지각 10분전에 일어나서 등교하는 아침 10분의 기적을 매일 경험하고 있답니다^^ 2015-02-25 08:42  답글 1
박형종   기적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5-02-25 20:20  답글
강승우   ㅋㅋㅋㅋㅋㅋㅋㅋ 2015-02-25 17:58  답글





 
꿈을 이루는 바다소
가입
아이디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