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재현
0 733
32310
가입 2015-12-28   2
3
메모 21
알림 129

 
바다소? 이야기 사이언스 1 명언 좋아요 메뉴
박형종 (927)박시훈 (82)박시원 (76)이순정 (12)황동욱 (8)강승우 (7)김주영 (6)우재현 (5)양혜원 (5)김지수 (3)윤가람 (2)조선우 (2)박준성 (2)정동현 (2)김하경 (2)조연수 (1)
작은 이야기 (1187) | 쓰기
> ☆ 선생님 생신 축하드려요 ☆ [1] 2016-10-09 우재현 2999
> 쌤 생신 축하드려용!! [3] 2016-10-09 이성문 3370
> ★☆★☆★☆바다소 창시자 탄신일★☆★☆★☆ [8] 2016-10-09 김하경 4262
> ★당신의 꿈에 관해서★ [4] 2016-10-08 양혜원 3637
> 바다소어워드 새 디자인 바다소어워드 2016-10-07 박형종 2224
[61][62][63][64][65][66][67]68[69][70] ... [238]  

☆ 선생님 생신 축하드려요 ☆


♡ 진심으로 생신 축하드립니다 ♡

(오오오오오 어제가 제 생일이었는데 선생님 생신이 오늘이라니요!)

선생님을 처음 뵌 지도 벌써 일 년이 다 되어가네요! 작년 12월에 바다소 처음 가입하고, 혹시나 문제가 올라오지 않았을까 조마조마하기도 했었는데 일 년 사이에 바다소라는 공간의 의미가 크게 바뀌었다는 생각이 들어요. 원래는 문제를 풀고, 적는 공간이었다고 하면 요즘은 제 생활도 기록하고, 메모도 하고, 가끔 드는 생각도 적을 수 있어서 저 스스로 관리가 되도록 도움을 주는 사이트인 것 같아요 ♧

그런데 사이트의 창시자님(?) 역시 마찬가지로 저의 고등학교 생활에 큰 도움이 되어주시는 것 같아요. 물리 선생님이시기 때문에 물리를 세상에서 최고로 잘 가르쳐주시지만, 선생님께서는 물리 선생님이시기 전에 인생의 멘토이신 것 같아요. 사실 아직도 선생님께서 심화 물리 첫 시간에 주셨던 "종이"의 7번 문제가 잊히지 않아요.

"꿈을 이루기 위한 활동을 어제, 몇 시간 하였는가?"

고등학교에 처음 들어와서 방황하던 시절에, 물론 제 원래 자리를 찾기까지 시간이 걸렸고 지금도 열심히 살아가기 위해서 꾸준히 노력하고 있지만, 저 질문 하나가 뇌리에 박혀서 제자리를 찾는 속도의 알짜 힘이 되어주었어요.

그뿐만 아니라 가끔 퀴즈로 힘들어할 때, 물리 문제가 잘 풀리지 않아서 속상할 때 선생님께서 위로를 해주시면 항상 큰 힘이 되었던 것 같아요. 그리고 그 덕분에 민사고라는 공간에서 더 즐겁게 학교생활을 하는 것 같아요!! :)

선생님, 저의 물리 선생님이자 고등학교 선생님, 그리고 인생 멘토가 되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생신 축하드려요~
우재현 2016-10-09 (일) 22:19 글 1185   답글 프린트 1   ▷2999
박형종   ㅎㅎ 고마워! 난 별로 도와준 것이 없는 것 같은데. 내 이야기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다면 그것은 내 덕이라기보다는 재현이가 뛰어난 잠재력을 갖고 있기 때문이야. 심화물리 첫 시간에 했던 7번째 질문을 듣고 그 의미를 실천하고 있다는 것이 증거지. 내가 아니더라도 재현이는 누구에게서라도 교훈과 지혜를 얻어낼 수 있을 거야. 나는 잠재력이 뛰어난 학생의 발전을 지켜보는 행운을 갖게 된 것이고ㅋㅋ 2016-10-09 23:15  답글





 
꿈을 이루는 바다소
가입
아이디 저장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