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이야기 / 174 페이지
정보화 시대와 보안의 중요성 2   [1] 2014-07-11 김태현
건강한 민사고 생활 1   [1] 2014-07-11 최재우
새로운 캠핑.. 버팔로 와이드빅돔 텐트   [2] 2014-07-05 박형종
트랜스포머4: 사라진 시대 2   [6] 2014-06-28 박형종
오토바이오그래피 2014-06-22 박형종
1487 [171][172][173]174[175][176][177][178][179][180] ... [298]  

  


정보화 시대와 보안의 중요성

사람들은 모두 비밀이 있다. 다른 사람에게 알리기 싫은 정보들, 예를 들면 주민등록번호라든지 가족의 이름이나 주소 같은 것들은 누출되는 것을 원하지 않고, 또 누출되어서도 안된다. 하지만 이러한 정보들은 모두 정부가 가지고 있고, 그 말은 이들이 모두 웹상에 존재한다는 것이다. 물론 정부는 여러 가지 보안 방법..   더보기
김태현   2014-07-11 10:26     [1]
박형종 최재우님이 이 글을 좋아합니다.
박형종   오홋 전문가적인 내공!! 나도 서버를 관리하는 사람으로서 참고가 많이 될 것 같아. 그렇지 않아도 요즘 보안에 관한 이슈가 중요해지고 있어서 이번 방학 동안에 보안에 관한 공부도 하고 바다소에도 적용할 생각이야. 개인적으로도 공용컴퓨터나 wifi 사용 등에서 주의해야 할 점도 잘 알려주었네. 도움이 많이 될 것 같아. 고마워^^
2014-07-11 10:34  답글
 
건강한 민사고 생활

민사고에서의 생활은 입학전에 생각했던 것과는 크게 다른 것 같다. 입교 전에는 다들 항상 공부하고 새벽까지 밤을 새며 숙제를 하는 그런 모습이 연상되었다. 하지만, 입교를 한 후, 민사고는 웬만한 고등학교보다 월등히 많은 체육시간을 제공한다는 것을 깨달았다. 실제로 여기에 온 후, 중학교 때 축구를 한 것보다 여..   더보기
최재우   2014-07-11 10:11     [1]
박형종님이 이 글을 좋아합니다.
박형종   축구, 풋살, 야구, 농구 등등 운동하기에 좋지! 나도 그라운드에서 뛰고 있는 학생들이 부러울 때가 많아^^
2014-07-11 10:24  답글
최재우
 
새로운 캠핑.. 버팔로 와이드빅돔 텐트

캠핑을 처음으로 한 지도 5년이 지났다. 거실형 텐트라는 개념이 생소했던 시절 코베아 휴하우스2란 텐트를 구입하고 집에서 펼쳐 보았을 때는 너무 커서 깜짝 놀랐었다. 그런데 곧 아이들이 커가는 것에 반비례하여 텐트는 좁게 느껴졌다. 시훈이가 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6학년 때까지, 시원이가 유치원에서 초등학교 2학..   더보기
박형종   2014-07-05 23:52     [2] 폴더 캠핑[2]
정동현   저도 캠핑을 한지 11년째 되었고, 지나간 귀가주에도 학교에서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한 매화 캠핑장에 갔습니다. 확실히 바쁜 생활을 보내다 간 캠핑 한 번은 몸과 마음을 편하게 해주는 것 같아 갈 때마다 새롭고, 힘이 되네요^^
2014-07-07 15:05  답글
박형종
박형종   11년 전이면 굉장히 이른데.. 부모님이 캠핑을 꽤 좋아하시나봐^^ 사실 나는 캠핑보다는 여름을 제주도에서 보내기 위해 캠핑을 하는 편이야.
2014-07-07 17:12  답글
 
트랜스포머4: 사라진 시대

금요일 저녁 원주 메가박스에서 "트랜스포머4: 사라진 시대"를 보았다. 영화는 둘째 치고 1관에서 보았는데 의자 시트가 아래로 기울어져 있어 보는 내내 불편했다. 내가 영화관의 관리인이라면 어떻게 할 것인가를 생각해보게 한다.

마침 아내에게 1+1 쿠폰이 있어 아내와 함께 점심 먹고 미리 저녁 7시 30분 영화표를 ..   더보기

박형종   2014-06-28 08:53     [6] 폴더 영화[26]
황제원 이관희님이 이 글을 좋아합니다.
박시원   바다소..창의성..트랜스포머..박형종..바다소..
2014-06-28 10:14  답글
이관희 김주영
박형종   ㅎㅎ
2014-06-29 09:52  답글
이관희   저도 되게 재밌게 봤는데 내용전개가 좀 약했던것 같아요 ㅎ
2014-06-28 22:40  답글
박형종
박형종   아무래도 볼거리에 치중한 영화인 것 같아. 아무튼 시험 끝나고 홀가분하게 영화를 보았겠네^^
2014-06-28 22:46  답글
이관희
김주영   저도 저번주 토요일에 친구랑 이 영화 봤어요!! ㅎㅎ 전 소녀괴담도 봤지요^^(원래는 무서운거 싫어하는데 친구따라~~~><)
2014-07-09 17:21  답글
박형종   하루에 영화 두 편을 본 건가요? 나는 공포스릴러 영화는 거의 안 봐요. 꿈자리가 뒤숭숭해서..
2014-07-09 19:10  답글
 
오토바이오그래피

나는 어젯밤부터 오늘까지 오토바이오그래피란 프로그램을 만들고 지금까지 내가 살아온 이력을 12개의 시기로 구분하여 기록하였다. 물론 앞으로도 살아갈 날이 많을 것을 기대하지만 세상 일이라는 것이 어떻게 될지 모르기 때문에 지금까지의 일이라도 미리 기록해서 나쁠 것은 없다. 특히 나 같이 평범한 사람의 일생에..   더보기
박형종   2014-06-22 23:03   폴더 에필로그[54]